누구나 아는 이야기

반응형

다크 판타지 만화 추천 2탄 입니다. 재밌게보세요^^

 

1. 고블린 슬레이어

장르: 다크 판타지, 액션

작가: 칸나츠키 노보루

발행: 월간

애니화: o

 

“나는 세상을 구하지 않아. 고블린을 죽일 뿐이다.” 그 변경의 길드에는 고블린 토벌만 해서 은 등급까지 올라간 희귀한 모험가가 있다… 모험가가 되어 처음 짠 파티가 괴멸하고 위기에 빠진 여신관. 그때 그녀를 구해준 자가 바로 고블린 슬레이어라 불리는 남자였다. 그는 수단을 가리지 않고, 수고도 마다치 않으며 고블린만을 퇴치한다. 그런 그에게 여신관은 휘둘려 다니고, 접수원 아가씨는 감사하며, 소꿉친구인 소치기 소녀는 기다린다. 그런 가운데 그의 소문을 듣고서 숲 종족 소녀가 의뢰를 하러 나타났다.

 

2. 베르세르크

장르: 다크 판타지, 액션, 전쟁

작가: 미우라 켄타로

발행: 격주

애니화: o

 

"인간이 운명에 대항할 수 있는가?" 중세 유럽 을 기초로 한 "검과 마법 의 세계"를 무대로 신장을 넘는 거대한 검을 가지고 간 검사 가츠 의 복수 여행을 그린 다크 판타지. 제목의 '베르세르크'는 북유럽 신화 의 광전사 전설에 유래하였다.

 

3. 메이드 인 어비스

장르: 다크 판타지, 모험

작가: 츠쿠시 아키히토

발행: 월간

애니화: o

 

수수께끼가 가득한 빅홀 어비스. 그 안에는 온갖 기묘하고 기괴한 생물들이 살고 있으며, 현 인류로서는 만들어낼 수 없는 귀중한 유물들이 잠들어 있다. 많은 사람들이 어비스에 매료되어 어비스에 모험을 떠난다. 이들을 탐굴가라고 부른다. 어머니처럼 위대한 탐굴가가 되고 싶어하는 벨 체로 보육원의 소녀 리코는 어비스의 수수께끼를 풀고자 깊숙히 들어가길 원한다. 평소와 같이 아이들과 함께 탐굴하러 간 어느날 리코는 소년의 모습을 한 로봇을 줍는다. 리코는 그 로봇에게 레그라는 이름을 붙여준다. 그로부터 얼마뒤 어비스에서 발견된 리코의 어머니의 물품들이 지상으로 올라온다. 리코는 어머니의 물품을 구경하다가 어느 한 메시지를 발견한다. 그 메시지에는 '나락의 끝에서 기다린다'라는 문구가 써져 있었다. 리코는 레그와 함께 자신의 어머니를 찾기 위해 어비스의 맨 아래 나락의 끝으로 향하는데…

 

4. 극흑의 브룬힐데

장르: 다크 판타지, SF, 액션

작가: 오카모토 린

발행: 완결

애니화: o

 

어린 시절에 사고로 죽게 만든 소꿉친구인 소녀 '쿠로네코'를 잊지 못하는 고교생 '무라카미 료타'는 그녀와 나눈 우주인의 존재를 증명하겠다는 약속을 이루기 위하여, 천문부에 재적하고 매일 밤하늘을 올려다보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료타의 앞에 그 쿠로네코와 쏙 닮은 전학생 '쿠로하 네코'가 나타난다. 그녀는 연구소에서 도망쳐 나온 마법사였다.


5. 마법소녀 사이트

장르: 다크 판타지, 마법소녀

작가: 사토 켄타로

발행: 단행본

애니화: o

 

평범한 중학생 2학년인 아사기리 아야, 어디에서나 흔히 볼수 있는 여중생이지만 사실은 학교에선 극심한 왕따와 학교폭력을 당하고 있고 집에서는 친오빠에게 스트레스 해소라는 명목으로 심한 학대를 받고 있다. 학교든 집에서든 심한 괴롭힘을 당하고 있다. 의지할 곳이라고는 박스에 버려진 유기묘뿐이다. 평소처럼 집에서 오빠한테 학대를 당하고 자살을 할까 하던 생각이 들 때 컴퓨터 화면에서 마법소녀 사이트라는 관리인이 마법의 지팡이를 보냈다는 말을 하고는 사라진다. 다음날 학교를 가보니 신발보관함에 장난감 총이 있었다. 엎친데 덮친격으로 자신이 돌봐주던 유기묘가 전철에 치여 죽은 장면을 목격한다. 알고 보니 자신을 괴롭히는 집단이 벌인 짓인데 거기에 아야를 강간하려고 한다. 아야는 재빨리 도망치지만 남자와 여학생한테 잡힌다. 아야는 관리인이 준 총을 생각하고 방아쇠를 당기고 눈을 떠보니 남자와 여학생은 사라져있었다. 그리고 남자와 여학생은 선로에 치여 끔찍한 사고를 당하게 된다.

 

6. 마법소녀 마도카☆마기카

장르: 다크 판타지, 마법소녀

작가: 하노카게

발행: 완결

애니화: o

 

현대 일본, 어느 현의 미타키하라 중학교 2학년, 카나메 마도카는 꿈을 꾸었다. 붕괴된 도시, 그 중심에 서 있는 무언가. 빌딩 숲을 헤치면서, 그 무언가에게 달려드는 검은 머리의 소녀. 빌딩의 옥상에서 격렬한 싸움을 지켜보며 슬퍼하던 마도카의 발치에, 정체를 알 수 없는 생물이 나타나 말한다. "어쩔 수 없어... 그 애 혼자서는 너무 힘들어. 하지만, 그 애도 이미 각오하고 있지." "포기하면 그만이야. 하지만 너라면 운명을 바꿀 수 있어. 피할 수 없는 멸망도 슬픔도, 모두 네가 뒤엎어버리면 그만이야. 너에게는 그러기 위한 힘이 주어져 있으니까." "나 같은 애라도 정말로 뭔가 할 수 있어? 이런 결말을 바꿀 수 있는 거야?" "물론이지. 그러니까 나랑 계약해서 마법소녀가 되어 줘." 거기에 대답하려던 순간, 마도카는 꿈에서 깨어난다. 그리고 꿈에서 깬 그 날, 꿈에서 봤던 그 소녀가 나타나는데...

 

7. 데블즈라인

장르: 다크 판타지, 서스펜스, 로맨스, 액션

작가: 하나다 료

발행: 완결

애니화: o

 

흡혈귀와 인간의 혼혈인 형사 안자이 유우키. 연속 흡혈 살인사건의 범인을 체포하다가 그 자리에 함께 있던 여대생 타이라 츠카사에게 상처를 입히게 되고. 그녀를 집까지 바래다주었을 때, 평생을 참고 살아온 흡혈 충동을 억제하지 못하고 피를 흘리고 있던 그녀의 입에 키스를 하고 만다. 이후 두 사람은 흡혈귀에 관련된 사건에 얽혀가며 조금씩 서로에게 이끌리기 시작하는데...

 

8. 도쿄 구울

장르: 다크 판타지, 호러, 액션

작가: 이시다 스이

발행: 완결

애니화: o

 

인육 외에 다른 음식은 먹지 못하는 특별한 식인종(구울)들이 인간세상에 숨어서 살아가는 세계. 도쿄 20번지 구역에 살고 있는 소년 카네키 켄은 책 읽기를 좋아하는 평범한 대학생이다. 어느 날 자신과 독서 취향이 비슷한 한 여자를 발견한 카네키 켄은 그녀가 마음에 들어 대쉬하게 되고, 그녀와 함께 데이트를 하는듯 하였다. 하지만 사실 그녀는 구울! 갑자기 자신을 잡아먹으려고 하는 그녀를 피해 카네키 켄은 달아나지만, 이내 붙잡혀 먹힐 위기에 처하고 만다. 다행히 그 순간, 건물 위에서 떨어진 철골에 의해 그 구울은 깔려 쓰러지게 되고 카네키 켄은 목숨을 건진다. 빈사 상태가 된 두 사람은 응급실에 실려가게 되어 의사에게 수술을 받게되는데, 하필 의사는 그 여자 구울의 장기를 카네키 켄에게 이식하고 만다. 결국 카네키 켄은 반 구울이 되고 마는데...


9. 도로헤도로

장르: 다크 판타지, 액션

작가: 하야시다 큐

발행: 완결

애니화: o

 

인간의 세계(홀)와 마법사의 세계가 따로따로 존재하던 그곳. 마법사가 홀의 주민을 상대로 마법 연습을 하기 위해 넘어오기 시작하면서 홀은 핏빛에 휩싸이게 된다. 주인공 카이만은 이러한 마법사들에 의해 얼굴이 도마뱀으로 바뀌고, 기억마저 잃어버리게 된 불운의 남자. 그는 자신의 얼굴과 기억을 되찾기 위해 친구 니카이도와 함께 홀에 내려온 마법사들을 사냥한다. 절대적 악이 없는 진흙구정물 속 혼돈의 세계, 그 끝에서 우리를 기다리고 있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

 

10. 간

장르: 다크 판타지, SF, 액션

작가: 오쿠 히로야

발행: 완결

애니화: o

 

세상을 좀 깔보지만 막상 본인도 괴롭힘 당하며 별볼일 없는 고등학생 쿠로노 케이는 어느 날 지하철에 주정뱅이가 떨어지는 것을 보고 사람이 실제로 죽는 걸 볼 수 있겠다며 두근거리지만, 역에서 우연히 만난 초등학교 친구였던 카토 마사루가 같이 도와주자는 바람에 선로로 내려갔다 지하철에 부딪혀 목이 잘려서 끔찍하게 목숨을 잃는다. 그리고 목숨을 잃음과 동시에 정체불명의 검은 구체가 있는 방으로 전송되어, 구체에서 나온 무기와 슈트를 가지고 수수께끼의 성인들과 사투를 벌이게 된다.

 

이전 글 바로가기


[만화&만화책 추천] 다크 판타지 만화 추천 10작품 1탄

'애니, 만화, 웹툰 추천 > 만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BL 만화 추천 10작품 2탄  (0) 2021.01.13
BL 만화 추천 10작품  (0) 2021.01.12
다크 판타지 만화 추천 10작품  (0) 2021.01.11
백합 만화 추천 10작품  (0) 2021.01.09
SF/판타지 만화 추천 10작품  (0) 2021.01.08

댓글 보기